치료를 위해 먼 거리를 이동해야 하는 환자와 그 가족을 위해 숙소 호스팅을 준비하는 방법

Categories: Uncategorized

치료를 위해 먼 거리를 이동하는 환자들은 물리적, 정서적 지원을 제공하는 가족, 연인, 간병인을 대동하기도 합니다. 하지만 때로는 항공료와 숙박 비용이 혼자 감당하기 어려운 장벽이 됩니다. 에어비앤비의 Open Homes 프로그램을 통해 환자 또는 환자와 함께하는 동반인에게 숙소를 제공함으로써 병마와 싸우는 이들의 부담을 덜어줄 수 있습니다.

 

치료 또는 요양을 위해 먼 거리를 이동하는 이들을 위한 호스팅이 처음인 경우, 이들을 맞이할 숙소 준비 방법에 대해 질문이 있을 수 있습니다. 에어비앤비에서는 치료를 위해 멀리 이동하는 환자 가족과 비영리단체 담당자와 상의함으로써, 호스팅에 필요한 준비 사항을 파악했습니다. 편안한 숙소를 제공함으로써 누군가가 건강을 회복할 수 있도록 돕는 방법을 알아보세요.

 

체크인 전에 게스트와 연락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요?

피셔 하우스(Fisher House)나 골수 및 암재단(Bone Marrow & Cancer Foundation)과 같은 비영리단체가 호스트님께 숙소 예약 요청을 보낸 후, 호스트님께 숙소에 대해 후속 질문을 할 수 있습니다.  예약 확정에 앞서, 비영리단체 또는 게스트에게 직접 메시지를 보내면 숙소가 환자와 동반인의 특별한 필요에 부합하는지 여부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또한 침대 배치 및 게스트가 샤워와 욕조를 이용할 수 있는지 등의 세부사항을 공유할 수 있습니다. 이 단계에서 제공해야 할 기타 세부 정보: 건물 내 엘리베이터 유무, 휠체어 접근성, 의약품이나 기타 물품을 보관할 수 있는 개인 공간 유무. 

 

체크인을 앞둔 게스트에게 어떤 질문을 해야 하나요?

예상 밖의 상황에 당황하지 않도록, 게스트 일행이 몇 명인지, 숙소에 머무는 동안의 프라이버시(혼자만의 시간 등)와 관련해 환자 가족이 선호하는 바가 무엇인지를 물어볼 수 있습니다. 추가 정보(예: 가족이 2개 국어를 구사하는지 여부, 명확하게 표시된 현관까지의 이동 지침, 눈에 잘 띄는 와이파이 비밀번호)를 알려주시면 숙소 이용이 원활히 이루어지는 데 도움이 됩니다.

 

게스트가 환영받는다고 느끼도록 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요?

부드러운 시트, 깨끗한 수건이 준비되고 선풍기나 히터를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한 작은 배려 덕분에 숙소를 편히 이용할 수 있었다는 게스트의 의견이 에어비앤비에 많이 접수됩니다.

 

일부 게스트는 먼지와 반려동물 털에 민감한 탓에 청소 전문업체가 청소한 공간에 머물러야 할 수도 있습니다. 게스트의 건강 상태와 여행 시즌에 따라, 게스트는 온도 조절이 가능한 에어컨과 창문에 스크린이 설치된 숙소를 찾을 수 있습니다. 특정 게스트를 위한 청소 요건과 관련해 질문이 있으면, 언제든 숙소를 요청한 사람에게 메시지를 보내실 수 있습니다.


게스트가 치료를 받는 동안 숙소에서 편히 지낼 수 있도록 하려면 호스팅을 어떻게 해야 할까요?

이런 게스트는 치료를 위한 병원 왕래에 대부분의 시간을 보내게 되므로, 숙박 기간 중 병원 심부름을 줄여주는 제품이 있으면 도움이 됩니다. 게스트는 여행용 물병, 이동하며 간단히 먹을 수 있는 간식, “감사합니다,” “빨리 나아지세요” 같은 메모를 적을 수 있는 공백 카드, 여행용 세면도구 등의 추가 물품을 좋아할 수 있습니다. 추가적으로 고려할 사항: 기본적인 식료품, 오트밀, 커피 등의 간편식, 읽을거리.

 

환자 가족들은 병원에서 긴 시간을 보내기 때문에, 하루를 마치면 집에 돌아와 온 가족이 함께 긴장을 풀고 휴식을 취하기를 기대합니다.

 

사랑하는 가족과 연인, 간병인의 보살핌에 힘입어 병원 치료를 성공적으로 받으며 건강을 회복 중인 사람들의 이야기를 읽어보세요. 

 

Up Next